인쇄 목록
제공일자 2019-08-14 자료구분 보도자료
담당자 정수산나 전화번호 032-420-2736
제공부서 문화예술회관 업무분야 -
제목 530인치 대형스크린과 광활한 사운드! 달빛 아래에서 즐리는 동시대 최고의 공연
부제목 - 야외에서 무료로 즐기는 뮤지컬, 발레, 오페라 -
첨부파일
(1)2-1. 스테이지온스크린 사진자료.zip
(1)2. 2019 스테이지 온 스크린.hwp
보도내용
○ 여름 끝자락 늦더위가 주춤하며 가을로 접어드는 8월 28일(수)부터 9월 7일(토)까지 총 2주간 인천문화예술회관 앞 너른 야외광장에서 영상으로 만나는 명작 무대 <스테이지 온 스크린>이 펼쳐진다.

○ <스테이지 온 스크린>은 공연예술계의 최신 트렌드인 ‘스크린으로 즐기는 명작공연’이라는 컨셉 하에 2013년 처음 기획된 후, 시민들의 뜨거운 호응에 힘입어 올해로 7년차를 맞이하는 인천문화예술회관의 브랜드 공연이다. 2019년에도 더욱 재미있고 흥미로운 작품들이 라인업으로 이름을 올렸다. 그 이름만으로도 가슴 벅찬 새로운 오페라, 발레, 뮤지컬 등 총 8개 작품이 무료로 선보일 예정이다. 530인치의 대형 에어스크린과 광활한 사운드를 자랑하는 음향장비가 관객을 맞이한다.

○ 올해에 선보이는 오페라 작품은 그 배경이 바로크부터 현대에 이르기까지 다양하다. 바로크 오페라 <사랑이 있는 곳에 질투가 있다>, 푸치니의 <나비부인>과 <투란도트>와 모차르트의 <피가로의 결혼>등 총 4작품이 상영될 예정이다.

○ 2009년 마체라타 페스티벌의 <나비부인>은 우리시대의 가장 뛰어난 ‘나비부인’으로 호평 받고 있는 라파엘라 안젤리티가 열연을 펼친다. 옥외 구기경기장에 지어진 개방된 무대가 나비부인의 공허함과 외로움을 효과적으로 표현한다. 푸치니 예술세계의 최정점으로 손꼽히는 <투란도트>는 명연출가 안드레이 세르반이 연출을 맡아 강렬한 색채와 무용을 활용한 위력적인 무대를 선보인 2013년 로열오페라 하우스의 공연실황으로 준비되었다. 바로크 오페라 <사랑이 있는 곳에 질투가 있다>는 2011년 체스키 크룸로프 궁전 오페라극장에서 250년 전 초연과 동일한 무대장치와 미술, 의상 등을 사용한 것으로 마치 시간여행을 하는 듯 한 흥미진진한 체험을 할 수 있다. 마지막으로 모차르트의 <피가로의 결혼>은 2012년 영국 글라인드본 오페라 페스티벌을 화려하게 수놓은 수작으로 로빈 티치아티가 지휘를 맡아 생기발랄한 매력을 한껏 발산한다.

○ 오페라에 이어 명작 발레도 관객들의 가슴을 설레게 한다. 2012년 빈 슈타츠오퍼 무대에 오른 차이코프스키의 발레 <호두까기 인형>은 전설적인 발레리노 루돌프 누레예프 버전으로 루드밀라 코노발로바가 클라라를 열연한다. 우아한 고전발레의 통념을 깨고 남성적인 안무로 관객을 사로잡은 유리 그리고로비치의 발레 <스파르타쿠스>는 세기의 발레리노 카를로스 아코스타가 주인공으로 분한 2008 파리 국립오페라 극장 공연실황 버전이 준비되어 있다.

○ 화려한 뮤지컬 작품은 뮤지컬 마니아뿐만 아니라 일반 대중들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전 세계 81개 어워드 수상에 빛나는 금세기 최고의 감동 뮤지컬 <빌리 엘리어트>의 2014 런던 웨스트엔드 공연실황, 25주년 기념으로 제작된 앤드류 로이드 웨버의 <오페라의 유령>이 ‘2019 스테이지 온 스크린’의 전체일정 중간 중간에 포진되어 관객들을 유혹한다.

○ 올해에도 달빛이 머무르는 너른 광장에 친구, 연인 또는 가족끼리 간단한 음료를 준비해 와서 대형스크린과 광활한 사운드로 상영되는 최고의 공연영상을 즐기며 일상의 소소한 재미와 여유로움을 만끽해 보는 것을 강력 추천한다. 문의)032-420-2736
인쇄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