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쇄 목록
제공일자 2017-06-19 자료구분 보도자료
담당자 민경희 전화번호 440-4502
제공부서 도시균형건설국 도시재생과 업무분야 -
제목 도시재생뉴딜 공모사업 선점을 위해 함께 힘 모은다.
부제목 - 인천시, 새 정부 도시재생 정책 대응 TF 구성 운영, 인천시․군구․도시공사․LH․인발연 참여 -
첨부파일
1. 도시재생뉴딜 공모사업 선점을 위해 함께 힘 모은다.hwp
보도내용
○ 인천광역시(시장 유정복)는 지난 16일(금) 새 정부의 국정과제인 ‘도시재생뉴딜’정책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정보 공유와 공모사업의 우선 선정을 위해 ‘도시재생 정책 대응 TF 구성 및 1차 운영 회의’를 가졌다고 밝혔다.

○ 이번 회의는 전성수 행정부시장 주재로 TF구성을 위해 도시균형건설국, 도시계획국, 일자리경제국, 문화관광체육국이 협업체계를 구축하고, 도시재생활성화계획을 수립중인 중구, 동구, 남구, 부평구, 서구, 강화군 및 인천도시공사, 한국토지주택공사, 인천발전연구원이 참여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정부가 제시한 매년 전국 100곳에 10조원을 투입하는 원도심 공모사업 선정에 높은 관심과 기대를 보였으며, 관련기관이 함께 도시재생뉴딜 공모전략 수립, 대상후보지 선정, 추진로드맵 등을 마련하기로 의견을 모았다.

○ 또한, TF의 체계적·효율적 운영을 위해 기관별 업무분담도 확정했다. ▲도시균형건설국이 TF업무를 총괄하고, ▲일자리경제국, 도시계획국, 문화관광체육국에서 각각 일자리와 사회적경제 조직 활성화 정책, 도시계획 및 문화예술기반 도재생정책을 지원한다. ▲군·구에서는 실현가능하고 경쟁력 높은 도시재생뉴딜 공모사업을 발굴한다. ▲ 한국토지주택공사와 인천도시공사는 공공디벨로퍼 참여형 사업유형을 제안하고, ▲인천발전연구원에서는 인천형 도시재생뉴딜 발전모델 연구와 자문 역할을 담당한다. 이를 바탕으로 기관별로 역량을 결집해 새 정부 도시재생 뉴딜정책에 공동 대응해 가는데 모두 공감했다.

○ 특히, 한국토지주택공사가 인천시에서 시행중인 주거환경개선사업, 가로주택정비사업, 도시재생활화지역, 도시재정비 촉진지구(뉴타운) 해제지역 등 도시재생뉴딜 사업후보지 제안을 요청함에 따라, 인천시는 10개 군·구에 실현가능성이 높은 후보지를 제안하도록 공식 요청했다. 오는 21일(수)까지 대상지를 제출받아 한국토지주택공사와 인천발전연구원에 컨설팅 절차를 진행하여 속도감 있게 추진할 계획이다.

○ 이날 전성수 행정부시장은 한국토지주택공사가 제시한 도시재생뉴딜 사업후보지 조사와 관련해 “LH와 인천도시공사가 지역에 공공디벨로퍼로 함께 참여할 경우 지역 활성화에 크게 도움된다”고 강조했다. 여기에 “도시재생과 일자리, 주민참여가 연계된 사업유형을 적극 발굴하여 LH의 조사 기한에 맞춰 제출”하도록 인천시와 군·구에 당부했다. 또한 “국토부 등 정부 도시재생 정책이 완성도를 높이는 발전과정에 있으므로 여기 모인 구성원 모두가 함께 참여하여 만들어 간다는 적극적인 자세로 ‘도시재생 뉴딜’공모에 최선을 다해 달라”고 재차 당부했다.
인쇄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