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쇄인쇄 목록목록
제공일자 2017-08-03 자료구분 보도자료
담당자 정성준 전화번호 032-440-3993
제공부서 문화관광체육국 문화콘텐츠과 업무분야 -
제목 가상현실 세계로의 초대, 국내 최대 규모 VR 테마파크 오픈
부제목 - 정부 VR 콘텐츠 체험존 구축 지원 첫 결과물 <몬스터 VR> 트리플스트리트에 개장 -
첨부파일
2. 가상현실 세계로의 초대, 국내 최대 규모 VR 테마파크 오픈.hwp
보도내용
○ 인천 송도에 국내 가상현실(VR) 산업의 놀라운 성장을 한 눈에 보고 체험할 수 있는 최대 규모의 도심형 VR 테마파크인 <몬스터 VR>이 8월 4일 문을 연다.

○ 송도 트리플스트리트의 400여 평 공간에 위치한 <몬스터 VR>은 국가 공모사업인 ‘2017년 VR콘텐츠 체험존 구축 지원사업’의 첫 결과물이다. 게임개발 및 게임 서비스플랫폼 회사인 GPM이 국내 VR 개발업체들과 협업을 통해 개발한 40여종의 VR콘텐츠와 어트랙션들이 빼곡하게 들어선다.

○ 오픈형으로 되어 있는 테마파크 내부는 마치 작은 놀이공원을 연상케 한다. 열기구와 번지점프대, 외다리 건너기, 래프팅 등을 즐길 수 있는 정글 어드벤처존이 가장 먼저 자리를 잡고 있으며, 중앙에는 마치 노래방 공간처럼 생긴 5개 큐브가 있어 그 안으로 들어가서 고글 모양의 헤드셋을 쓰는 순간 VR의 새로운 세계를 경험할 수 있다. 또한, 체험자들은 카레이서가 되어 자동차를 운전하고, 롤러코스터를 타고 시공간을 넘나드는 짜릿한 여행을 즐길 수도 있다 세계적인 축구 스타들이 차는 패널티킥을 막는 골키퍼가 되는 등 다양한 VR 콘텐츠를 경험할 수 있다.

○ 개장식에는 최근 VR시장의 새로운 기기들의 출시와 그로인해 새로운 VR콘텐츠의 등장에 따라 국내 VR의 발전 속도를 확인하고, <몬스터VR> 개장을 축하하기 위하여 문화체육관광부 및 인천시 관계자, 국내 VR개발업체 등이 참석한다.

○ <몬스터 VR> 개장과 관련하여 인천시 관계자는 “인천시는 2016년도부터 동구에 실감콘텐츠체험관[탐]을 구축하여 시민들이 문화콘텐츠를 향유할 수 있도록 운영하고 있다”면서,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이하여 가상현실(VR, AR)산업을 새로운 성장동력산업으로 집중 육성할 계획으로 내년에 30억 원을 들여 가상현실(VR, AR) 융복합 지원센터 구축하고, 2024년까지 실감콘텐츠체험관 2개소를 추가로 구축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인쇄인쇄 목록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