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쇄 목록
제공일자 2020-03-25
담당자 박희영 전화번호 032-440-4547
제공부서 일자리경제본부 소상공인정책과 업무분야 -
제목 우리는 공동체 !‘건물주-임차상인, 상생협약 체결’
부제목 -
첨부파일
(4)1. 우리는 공동체! 건물주-임차상인, 상생협약 체결.hwp
(4)1-1. 협약식 사진자료.zip
보도내용
○ 인천시(시장 박남춘)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한 경기침체를 함께 이겨내려는 착한 임대료 운동이 인천 전역으로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인천국제공항신도시 상가 건물주들이 임차상인들과 함께 가기 위해 상생을 선언했다고 밝혔다.

○ 시는 지난 25일 중구 운서동주민센터에서 민원기 상가번영회장, 건물주 대표 등이 함께 뜻을 모아 코로나19 위기극복과 지역상권 활성화를 위한 착한 임대료 상생협약식을 가졌다.

○ 인천국제공항신도시 상가번영회장은 “건물주들이 흔쾌히 인하를 결정해준 덕분에 26개 점포가 2~4개월 동안 20~30%의 임대료 인하혜택을 받게 되어 임대료 부담을 덜 수 있게 되었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 3월 24일 기준으로 ‘착한 임대료’ 인하에는 토지금고시장을 비롯한 17개 시장의 284개 점포와 운서동, 간석동 상가 등 25개 지역의 488개 점포 등 42개 지역에서 772개 점포가 동참하는 등 온정의 움직임이 점차 늘어나고 있다.

○ 이 중에 연수구 동춘동 소재 건물주 A씨는 소유 건물내 7개 점포의 임대료를 2개월 동안 20%를 인하해 주는 통 큰 결심을 내려 상인들의 어려움을 덜어주었고, 서구 검암동에서 영업을 하고 있는 B씨는 정작 자신도 힘들어 대출을 신청하고도, 본인 소유 점포의 임차인에게는 3~4월 임대료의 20%를 인하해 주는 결정을 하였다. 인천대학교에서도 휴교로 영업을 못하고 있는 51개 임대업소의 3월 임대료를 전액 감면해 주기로 하는 등 아름다운 동행의 물결이 인천 전역으로 퍼지고 있다.

○ 시에서도 소상공인의 경영난 해소를 위해 지난 2월부터 848억원을 융자 지원하고 있으며, 지역상권 활성화를 위해 인천e음 캐시백을 10%로 상향조정하였으며, 지방세 감면·시 소유재산 임대료 인하 등 각종 지원방안도 검토 중에 있다.

○ 김상섭 일자리경제본부장은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면서 매출 급감 등으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소상공인과 자영업자분들께 임대료 인하는 가뭄의 단비와 같은 희망”이라며 “어려운 시기를 함께 나누고자 하는 움직임은 우리 인천을 살고 싶은 도시, 함께 만드는 인천으로 만들 수 있는 원동력이 될 것으로 믿으며 ‘착한 임대료’ 운동에 더 많은 분들의 자발적인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 관련사진 별첨
인쇄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