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쇄 목록
제공일자 2020-02-21
담당자 조영희 전화번호 032-440-3852
제공부서 교통국 교통정책과 업무분야 -
제목 인천종합터미널 열감지 카메라 배치 및 소독 강화
부제목 -
첨부파일
(3)2. 인천종합터미널 열감지 카메라 배치 및 소독강화.hwp
보도내용
○ 인천시(시장 박남춘)는 대구·경북지역에 코로나19 확진자 증가함에 따라 인천 유입 차단을 위해 지난 20일부터 인천종합터미널에 열화상카메라 3대를 설치하고, 대합실 및 주차장 등에 수시소독과 방역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 특히, 대구에서 버스로 인천으로 오는 승객은 하루 평균 약 100여명으로 운행사별로 고속버스 3개사, 시외버스 5개사가 운영 중이며, 하루 평균 39대의 버스가 운영되고 있어 운수사에 버스 도착시 열화상카메라 설치 지점으로 승객 하차를 유도하고, 소독과 방역을 강화토록 협조한 상태이다.

○ 또한, 인천시는 군‧구와 협의를 통해 열화상카메라를 추가로 확보하여 인천종합터미널, 지하역사 등에 추가 배치하고, 인천교통공사 및 미추홀구와의 협조체계를 통해 새벽부터 자정까지 터미널 방역 및 열감지 근무조(6개조 12명)를 편성 운영한다.

○ 한편, 인천종합터미널을 비롯해 강화종합터미널, 인천국제공항버스터미널 등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방역책임자를 지정하여 방역 및 소독활동에 대한 일일보고 및 현장점검을 수시로 실시하고 있다.

○ 지하철, 버스, 택시 내 손세정제 등 소독약품 비치와 대중교통시설의 철저한 소독 및 방역활동 통해 시민들의 안전과 ‘코로나 19’ 감염 방지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다.
인쇄 목록